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자유

자유 (9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Bauman, Zygmunt 문성원, 역
서명 / 저자사항
자유 / 지그문트 바우만 지음 ; 문성원 옮김.
발행사항
서울 :   이후 ,   2002.  
형태사항
184 p. : 삽도 ; 22 cm.
총서사항
B2B21 : 지성의 근본주의 ; 1
원표제
Freedom
기타표제
Concepts in the social science
ISBN
8988105451 8988105443
일반주기
색인수록  
일반주제명
Liberty.
000 00817namccc200289 k 4500
001 000000787786
005 20100805015048
007 ta
008 021022s2002 ulka 001a kor
020 ▼a 8988105451 ▼g 04300 : ▼c \7500
020 ▼a 8988105443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1 1 ▼a kor ▼h eng
049 1 ▼l 111220053 ▼f 개가 ▼l 111220054 ▼f 개가 ▼l 111233239 ▼f 법학
082 0 4 ▼a 320.011 ▼2 21
090 ▼a 320.011 ▼b 2002
100 1 ▼a Bauman, Zygmunt ▼0 AUTH(211009)36349
245 1 0 ▼a 자유 / ▼d 지그문트 바우만 지음 ; ▼e 문성원 옮김.
246 0 3 ▼a Concepts in the social science
246 1 9 ▼a Freedom
260 ▼a 서울 : ▼b 이후 , ▼c 2002.
300 ▼a 184 p. : ▼b 삽도 ; ▼c 22 cm.
490 0 0 ▼a B2B21 : ▼a 지성의 근본주의 ; ▼v 1
500 ▼a 색인수록
650 0 ▼a Liberty.
700 1 ▼a 문성원, ▼e▼0 AUTH(211009)98360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2005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2005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3323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4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3102118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2005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2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2005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3 소장처 중앙도서관/제2자료실(3층)/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11233239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의학도서관/보존서고4/ 청구기호 320.011 2002 등록번호 131021184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컨텐츠정보

줄거리

서론
자유로운 개인은 인류의 보편적인 조건이기는커녕 역사적이고 사회적인 창조물일 따름이다. 즉, 개인의 자유는 손상받거나 훼손될 수 있지만 언제나 그곳에 있는 무엇이 아니라, 일종의 수수께끼, 그러니까 우리가 그것을 이해할 수 있으려면 설명되어야 하는 현상이다.

1장 판옵티콘 또는 사회적 관계로서의 자유
벤담의 판옵티콘과 파슨스의 사회체계 모델. 감시받는 자와 ‘보이지 않으면서 보는’ 감시자, 그리고 그 뒤에 서 있는 고위 관리자들의 사회적 관계 속에서만 자유는 사회 구성원의 권리로 받아들여진다.

2장 자유의 사회적 기원
자유는 결코 근대의 발명품이 아니다. 고대 그리스와 로마에서 법령을 통해 주어지던 자유는, 중세에는 사회적 권력과 연관되어 도시의 자유로 모습을 드러낸다. 근대적 자유는 개인주의와 밀접히 관련되며, 시장경제나 자본주의 사이에 존재하는 발생적?문화적 연관에 관련된다.

3장 자유의 이윤과 비용
오늘날 자유는 억압을 대가로 한다. 이제 자본주의는 ‘제거 경쟁’과 ‘독점 기능’을 활용해 개인의 자유가 점점 더 소수에 한정되는 상황을 만들어 낸다. 소비자 자유의 사회에서 복지 수혜자는 ‘기생충’이자 ‘얌체’로 취급받는다. 현실에서는 소비자 자유가 여전히 특권과 구별로 남아 있기 때문이다. 소비자를 유혹하는 메커니즘을 통해 통합된 사회는 ‘판옵티콘식’ 기술을 적용해 통제 대상들을 감시하고 있다.

4장 자유, 사회, 그리고 사회체계
자본주의 체계는 그 구성원들을 생산자 기능을 맡은 자로 구성해 냈고, 다른 모든 기능은 생산 영역의 단순한 ‘환경’으로 떨어뜨려 버렸다. 정치는 이런 과제에 봉사하는 데 사회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자원들을 죽 펼쳐 놓는 기능을 한다. 노골적인 관료제적 지배가 관철되면서 국가의 재상품화 기능이 약화되고, ‘퇴장’과 ‘항의’ 또한 효과적인 압력수단으로서 의미를 상실한다. 소비자 자유와 표현의 자유는 정치적으로 효과를 내지 못하는 한, 즉 체계에 반작용하지 못하는 한에서 보장되는 것이다.

5장 자유의 미래 - 몇 가지 결론
소비자 자유를 중심으로 조직된 사회에서는 모든 사람이 그 소비에 의해 규정된다. 이 소비자 시장의 내부자들은 시장의 자유를 실행하는 온전한 인간들이며, 국외자는 결함 있는 소비자로서 내부자의 호주머니에 세금을 부과하는 것으로 내부자의 선택에 부담을 줄 뿐이다. 이제 자유로운 소비자는 유일하게 바람직한 삶의 유형이 된다. 이런 상황에서 공동체적 자기 경영의 이상은 단지 가능성으로서만 남아 있을 뿐이다.


정보제공 : Aladin

책소개

'비투비21(B2B21)' 시리즈는 "기본으로 돌아가자 Back to the Basic"란 뜻을 담고 있다. 이 시리즈는 영국의 오픈 유니버시티 출판부와 폴리티 출판사 등에서 나온 기본 개념 시리즈를 바탕으로 한 것으로, 현대 사회가 요구하는 교양과 학문의 기본을 갖추는데 필요한 지식을 선별하여 출간할 예정이다.

그 첫번째 책인 <자유>는 현대 사회학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사상가 지그문트 바우만의 저서이다. 이 책에서 그는 탈근대의 시대, 진정한 대안적 자유가 가능한가를 묻고 있다.

그는 여기에서 '자유로운 행위자'가 사회적으로 생산되는 방식을 탐구하고, 이 행위자가 생산과정과 체계에 의해 통합되는 과정, 사회 통제 사이의 긴밀한 연관을 문제 삼는다. 바우만에 따르면 오늘날 사회 구성원을 통제하는 방식은 '억압'에서 '유혹'으로 바뀐다. 즉 상징적 소비에 기반한 소비자 자유가 체계의 재생산과 사회 통합, 개인의 행위를 잇는 중심 연결선이 된 것이다.

다소 작은 크기에 버겁지 않은 두께이지만 내용까지 가벼운 것은 아니다. 이 책은 우리 시대가 말하는 자유의 의미와 그 특징, 그리고 앞으로의 대안을 사회학적 관점에서 진지하게 서술하고 있다.


정보제공 : Aladin

저자소개

지그문트 바우만(지은이)

1925년 폴란드 유대계 가정에서 태어났다. 2차 세계대전 당시 나치를 피해 소련으로 도피했다가 소련군이 지휘하는 폴란드 의용군에 가담해 바르샤바로 귀환했다. 폴란드사회과학원에서 사회학을 공부했고, 후에 바르샤바대학교에 진학해 철학을 공부했다. 1954년에 바르샤바대학교의 교수가 되었고 마르크스주의 이론가로 활동했다. 1968년 공산당이 주도한 반유대 캠페인의 절정기에 교수직을 잃고 국적을 박탈당한 채 조국을 떠나, 이스라엘 텔아비브대학교에서 잠시 가르치다 1971년 리즈대학교 사회학과 교수로 부임하며 영국에 정착했다. 1990년 정년퇴직 후 리즈대학교와 바르샤바대학교 명예교수로 있으면서 활발한 학문 활동을 했으며, 2017년 1월 9일 91세 일기로 별세했다. 1989년에 발표한 《현대성과 홀로코스트 MODERNITY AND THE HOLOCAUST》를 펴낸 뒤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다. 1990년대 탈근대 문제를 본격적으로 다루며 명성을 쌓았고, 2000년대 현대사회의 유동성과 인간의 조건을 분석하는 ‘유동하는 현대LIQUID MODERNITY’ 시리즈로 대중적 인지도를 높였다. 1992년에 사회학 및 사회과학 부문 유럽 아말피 상을, 1998년 아도르노 상을 수상했다. 2010년에는 “지금 유럽의 사상을 대표하는 최고봉”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아스투리아스 상을 수상했다. 《레트로토피아》, 《왜 우리는 불평등을 감수하는가?》, 《왜 우리는 계속 가난한가? 》, 《유동하는 공포》,《쓰레기가 되는 삶들》 등 다수의 저작이 있다.

문성원(옮긴이)

서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원에서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경기대, 서울대, 서울시립대, 서울산업대 등에서 강의했으며, 2000년부터 부산대학교 철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철학의 시추: 루이 알튀세르의 마르크스주의 철학』(1999), 『배제의 배제와 환대: 현대와 탈현대의 사회 철학』(2000), 『해체와 윤리: 변화와 책임의 사회철학』(2012), 『철학자 구보 씨의 세상 생각』(2013), 『타자와 욕망』(2017), 『철학의 슬픔』(2019) 등을 썼다. 옮긴 책으로 지그문트 바우만의 『자유』(2002), 자크 데리다의 『아듀 레비나스』(2016), 공역한 책으로 『국가와 혁명』(1995), 『철학대사전』(1997), 『마르크스주의 변증법의 역사』(2000), 『신, 죽음 그리고 시간』(2013), 『전체성과 무한』(2018), 『타자성과 초월』(2020) 등이 있다.

정보제공 : Aladin

목차


목차
서론 = 11
1장 판옵티콘 또는 사회적 관계로서의 자유 = 25
2장 자유의 사회적 기원 = 57
3장 자유의 이윤과 비용 = 91
4장 자유, 사회, 그리고 사회체계 = 127
5장 자유의 미래 - 몇 가지 결론 = 157
더 읽어볼 책 = 175
옮긴이 글 = 177
찾아보기 = 182


관련분야 신착자료

Lewis, Michael (2021)
Le Biez, Vincent (2021)
益満雄一郎 (20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