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상세정보

상세정보

Semiotik und Philosophie der Sprache

Semiotik und Philosophie der Sprache (2회 대출)

자료유형
단행본
개인저자
Eco, Umberto. Trabant-Rommel, Christiane. Trabant, Jürgen.
서명 / 저자사항
Semiotik und Philosophie der Sprache / [von] Umberto Eco ; überssetzt von Christiane Trabant-Rommel und Jürgen Trabant.
발행사항
Germany :   Fink,   1985.  
형태사항
292 p. ; 23 cm.
총서사항
Supplemente ;Bd. 4
ISBN
3770523113
일반주기
"Titel der Originalausgabe: Umberto Eco, Semiotica e filosofia del linguaggio"--T.p. verso.  
서지주기
Includes bibliographical references and index.
000 00000nam u2200205 a 4500
001 000000639576
005 20170607105400
008 940311s1985 gw b 001 0 ger d
020 ▼a 3770523113
040 ▼a 211009 ▼c 211009 ▼d 211009
049 0 ▼l 111129543
082 0 4 ▼a 401.41 ▼2 21
084 ▼a 401.41 ▼2 DDCK
090 ▼a 401.41 ▼b E19sG
100 1 ▼a Eco, Umberto.
240 1 0 ▼a Semiotica e filosofia del linguaggio. ▼l German
245 1 0 ▼a Semiotik und Philosophie der Sprache / ▼c [von] Umberto Eco ; überssetzt von Christiane Trabant-Rommel und Jürgen Trabant.
260 ▼a Germany : ▼b Fink, ▼c 1985.
300 ▼a 292 p. ; ▼c 23 cm.
490 1 ▼a Supplemente ; ▼v Bd. 4
500 ▼a "Titel der Originalausgabe: Umberto Eco, Semiotica e filosofia del linguaggio"--T.p. verso.
504 ▼a Includes bibliographical references and index.
700 2 ▼a Trabant-Rommel, Christiane.
700 1 ▼a Trabant, Jürgen.
830 0 ▼a Supplemente ; ▼v Bd. 4.

소장정보

No. 소장처 청구기호 등록번호 도서상태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No. 1 소장처 중앙도서관/서고6층/ 청구기호 401.41 E19sG 등록번호 111129543 도서상태 대출가능 반납예정일 예약 서비스 B M

컨텐츠정보

저자소개

움베르토 에코(지은이)

20세기를 대표하는 기호학자이자 미학자, 그리고 세계적 인기를 누린 소설가. 1932년 이탈리아 알레산드리아에서 태어났다. 토리노 대학교에서 중세 철학과 문학을 공부했고 학위 논문을 발전시켜 1956년 첫 번째 저서 『토마스 아퀴나스의 미학 문제』를 펴냈다. 이후 이탈리아는 물론 미국,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여러 나라의 대학에서 강의를 하고 왕성한 저술 활동을 펼쳤다. 1971년에는 볼로냐 대학교 부교수로 임명되었고 이때부터 그의 기호학 이론들이 본격적으로 자리를 잡기 시작했다. 정교수로 승진해 2007년까지 볼로냐 대학교에 재직했으며 국제기호학회 사무총장을 맡기도 했다. 1980년 첫 소설 『장미의 이름』을 출간했고, 이 작품은 곧바로 <백과사전적 지식과 풍부한 상상력의 결합>이라는 찬사를 받으며 전 세계에서 3천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이후 『푸코의 진자』, 『전날의 섬』, 『바우돌리노』, 『로아나 여왕의 신비한 불꽃』, 『프라하의 묘지』, 『제0호』 등 역사와 허구, 해박한 지식과 놀라운 상상력이 교묘하게 엮인 소설들을 발표했다. 소설 외에도 그의 저서는 철학과 미학, 역사와 정치, 대중문화 비평 등 인문학 전체라고 해도 좋을 정도로 방대한 영역을 포괄한다. 독선과 광신을 경계하고 언제나 명석함과 유머를 잃지 않았던 그는 2016년 이탈리아 밀라노의 자택에서 암으로 별세했다. 『미친 세상을 이해하는 척하는 방법』은 에코가 잡지 『레스프레소』에 <미네르바 성냥갑>이라는 제목으로 연재하던 칼럼 중 2000년 이후에 썼던 것을 모은 책으로, 그가 세상을 떠난 직후 출간되었다.

정보제공 : Aladin

관련분야 신착자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