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etail View

Detail View

The managed heart : commercialization of human feeling

The managed heart : commercialization of human feeling (Loan 22 times)

Material type
단행본
Personal Author
Hochschild, Arlie Russell , 1940-.
Title Statement
The managed heart : commercialization of human feeling / Arlie Russell Hochschild.
Publication, Distribution, etc
Berkeley :   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   1983.  
Physical Medium
xii, 307 p. ; 22 cm.
ISBN
0520048008
General Note
Includes index.  
Bibliography, Etc. Note
Bibliography: 267-295.
Subject Added Entry-Topical Term
Work --Psychological aspects. Employee motivation. Emotions --Economic aspects.
000 00752camuuu2002411a 4500
001 000000016107
005 19980701162603.0
008 830209s1983 cau b 00110 eng d
020 ▼a 0520048008
040 ▼a 211009 ▼c 211009
049 1 ▼l 111011132
082 0 4 ▼a 152.4
090 ▼a 152.4 ▼b H685m
100 1 ▼a Hochschild, Arlie Russell , ▼d 1940-.
245 1 4 ▼a The managed heart : ▼b commercialization of human feeling / ▼c Arlie Russell Hochschild.
260 ▼a Berkeley : ▼b University of California Press , ▼c 1983.
300 ▼a xii, 307 p. ; ▼c 22 cm.
500 ▼a Includes index.
504 ▼a Bibliography: 267-295.
650 0 ▼a Work ▼x Psychological aspects.
650 0 ▼a Employee motivation.
650 0 ▼a Emotions ▼x Economic aspects.

Holdings Information

No. Location Call Number Accession No. Availability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No. 1 Location Main Library/Western Books/ Call Number 152.4 H685m Accession No. 412623427 Availability Available Due Date Make a Reservation Service B M

Contents information

Author Introduction

앨리 러셀 혹실드(지은이)

캘리포니아 대학교 버클리 캠퍼스 사회학과 명예 교수다. 평생 여성 노동과 사회 문제를 연구했고, 이 책 《자기 땅의 이방인들》을 포함해 모두 9권의 책을 냈다. 이 중 세 권, 《감정노동(The Managed Heart)》(1983), 《돈 잘 버는 여자 밥 잘 하는 남자(The Second Shift)》(1989), 《시간의 구속(The Time Bind)》(1997)은 《뉴욕 타임스》가 뽑은 올해의 책에 선정됐다. 《감정노동》으로 미국사회학회가 주는 찰스 쿨리상을 받았고, 《돈 잘 버는 여자 밥 잘 하는 남자》와 《시간의 구속》으로 제시 버나드상을 받았다. 또한 평생 사회학의 대중화에 앞장선 공로로 사회학 대중화 공로상을 받았다. 이밖에도 《뜻밖의 공동체(The Unexpected Community)》(1973)와 《사적인 삶의 상품화(The Commercialization)》(2003), 공동 편집한 《글로벌 우먼(Global Woman)》(2003), 《나를 빌려드립니다(The Outsourced Self: Intimate Life in Market Times)》(2012), 《가족은 잘 지내나요?(So How’s the Family?: and other essays)》(2013) 등을 썼다. 혹실드에게 ‘감정사회학(Sociology ofEmotion)’의 창시자라는 칭호를 안겨준 《감정노동》은 인간, 특히 여성의 감정이 사회적이고 문화적인 맥락에 따라 규정되고 상품화되고 이용되는 과정을 밝힌 책으로, 1983년 출간 이후 지금까지 독자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구겐하임, 풀브라이트, 멜론 펠로우십을 받았고, 학부 생활을 한 미국의 스와스모어 칼리지, 덴마크의 올보르 대학교, 노르웨이의 오슬로 대학교, 핀란드의 라플란드 대학교에서 각각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

Information Provided By: : Aladin

New Arrivals Books in Related Fields

Keltner, Dacher (2021)